뷰코셋

공지사항Notice

  • > 공지사항
  • > 고객센터

" 환경부, 생리대 유해성 조사 본격 시작…식약처 조사결과 뒤집을까 "
등록일 2018-03-16 글쓴이 뷰코셋코리아 조회 174


 
[환경부, 생리대 유해성 조사 본격 시작식약처 조사결과 뒤집을까] 
 
KakaoTalk_20180315_153825333
서울시내 모 드럭스토어 내 생리대 매대.  최신혜기자

 

[최신혜기자] 환경부가 국내 제조 생리대의 인체 유해성 관련 조사에 나선다.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이 협력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조사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국내 제조 생리대가 인체에 유해하지 않다는 조사결과를 뒤집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15일 환경부에 따르면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은 이번 주 안에 환경부와 생리대 건강 영향조사를 위한 수의계약을 마치고 다음 주부터 첫 조사일정에 들어간다. 이번 조사는 정밀조사를 앞두고 시행되는 시범조사로 오는 6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시범조사에서는 생리대 사용 경험과 그에 따른 피해 증상을 묻는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조사 대상자 선정기준 마련을 위한 절차를 밟는다. 시범조사 종료 후 7월부터는 정밀조사를 통해 1년 동안 생리대와 건강피해 간 인과성을 규명하고 추적조사를 진행한다.

이번 조사는 지난해 11월 환경부가 제25차 환경보건위원회를 통해 정의당 여성위원회에서 청원한 생리대 건강영향 조사를 수용하기로 한 데 따른 후속조치다. 앞서 식약처는 지난해 9월과 12, 1·2차 조사를 통해 생리대에 함유된 휘발성 유기화합물(VOCs) 84종이 인체에 무해하다는 결론을 냈다. 하지만 생리대 부작용 사례가 연이어 밝혀지며 여론의 빈축을 샀다. 여성환경연대 역시 식약처 조사를 성급한 결론이라고 비판하며 재조사를 촉구해왔다.

여성환경연대는 VOCs와 일부 농약이 유해하지 않다고 해서 생리대 전체가 문제없다고 말하는 것은 문제라며 단일 물질 또는 결합 물질이 사람 몸속에서 어떤 반응을 일으키는지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한 바 있다.

이에 따라 환경부의 이번 조사가 식약처 조사결과를 뒤집을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환경부 관계자는 정밀조사가 끝나면 생리대와 건강피해에 인과관계가 있는지 없는지, 아니면 현대 의학으로는 규명할 수 없는지 결론이 나올 것이라며 정밀조사 결과와 관계없이 장기적으로 여성용품으로 인한 건강피해를 줄이는 방향의 중장기적인 대책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ssin@sportsseoul.com
 



원문보기: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612131#csidx8cd0fd9a0a9e745afa7e0184aea5ba0
■ 생리대 없이 생리를 견디는 여성 노숙인들 ■ 2018-03-20
※※ [필독] 배송에 관하여 공지 올립니다 ※※ 2018-03-04

CUSTOMER CENTER

MON - FRI AM 10:00 - PM 17:30
SAT,SUN,HOLIDAY OFF (LUNCH PM 01:00 - 02:00)

BANKING INFO

신한은행 : 140-008-979887
국민은행 : 387601-04-099898
우리은행 : 1005-901-851959
농협은행 : 317-0003-5510-21

SHOPPING GUIDE

VUOKKOSET’S PROMIS

택배사 : CJ대한통운

반송주소 : 경기도 광주시 곤지암읍
신만로58번길 6-18

배송조회